본문 바로가기

일반 산행기

[2020-11-22] 청평 호명산(청평역→호명산→호명호수→상천리) 산행 사진

호명산(청평역→호명산→호명호수→상천리) 산행 사진

[산행 일시] 2020. 11. 22(일) 09:32~16:36(7시간 4분 // 산행시간 : 5시간 19분 / 휴식시간 : 1시간 45분)

[날       씨] 비/구름 후 맑음

[산행 인원] 김창주·두점민, 조한근, 성봉현

[산행 시간] 청평역(2번 출구, 09:32) → 조종천 인도교(09:50) → 오대골 갈림길(운동시설, 10:04~10:19)

                 → 전망대(10:48~10:50) → △629.1봉(정상석, 11:40~11:53) → 632.4봉(11:55) → 기차봉(12:30~12:32)

                 → 600m 능선(12:35~13:43) → 장자터고개(펜스 철망 쪽문, 14:23~14:25) → 전망대(호명호수, 14:35)

                 → 호명정(14:57~15:00) → '상천역(북쪽능선)' 분기점(15:24) → 호명산 잣나무숲속 캠핑장(16:01)

                 → 상천루(16:22) → 상천리('가온길' 숯불 닭갈비, 16:36)

[산행 사진]

  ▼ 경춘선 청평역  2번 출구 앞

 

  ▼ 호명산은 비구름을 덮고 숨어 버렸지만

 

  ▼ 청평역 2번 출구 앞 도로 건너 좌측편의 흙길로 진행한다

 

  ▼ 정상적인 길 같지 않은 흙길을 잠시 걸어가면

 

  ▼ 조종천을 사람만 건널 수 있는 인도교가 우측 앞쪽으로 보인다

 

  ▼ 차량 통행은 불가한 인도교를 건너 조금만 더 걸어가면 호명산 등산로 입구에 이르는데 이런 이정표가 서 있고

 

  ▼ 통나무로 정비한 계단길을 올라 호명산으로 향한다

 

  ▼ 호명산에 이르도록 수시로 보이는 경기둘레길 표지기 

 

  ▼ 부슬부슬 내리던 비는 이제 소강상태이지만 낙엽에 주의해서 제법 비탈진 오르막길을 올라가면

 

  ▼ 운동시설이 있는 삼거리에 이르는데 한북연인지맥 능선과 만나는 곳으로 우측편은 오대골로 이어진다

 

  ▼ 다시 통나무 계단길을 올라가고

 

  ▼ 새벽녘부터 내렸던 비가 봄소식을 전하는 것처럼 나뭇가지에 물방울이 맺혔다

 

  ▼ 호명산을 향하는 오르막길은 여전히 가파른 경사길이라고

 

  ▼ 쉬었다 가라는 전망대를 만나는데

 

  ▼ 아랫편으로 청평댐의 수문과 그 너머의 신청평대교를 잠시 보았다

 

  ▼ 비는 그쳤지만 나뭇가지에서 후두둑 떨어지는 물방울을 벗삼아 전망대에서 출발하고

 

  ▼ 오르는 산길에서 만난 사마귀 알집에 시선을 빼앗긴다

 

  ▼ 그리고 잠시 하늘을 올려다 보니 이런 풍경이고

 

  ▼ 비탈진 경사길도 이제 그 끝에 이르고 있다는 듯 이정표가 서 있는 삼거리를 지나면

 

  ▼ 삼각점이 매설된 629.1봉이지만 이곳에 호명산(632.4m) 정상석이 세워져 있다

 

  ▼ 삼각점[양수 417]과 안내판

 

  ▼ 그리고 호명산(632.4m) 정상석 - 너가 있을 자리가 맞니?

 

  ▼ 삼각점과 정상석이 있던 곳에서 2분 정도 걸어서 살짝 올라가면 지형도 상 632.4봉을 만난다

 

  ▼ 이곳은 안개구름에 싸여 있지만 밑에서 보면 구름만 보일 뿐이리라

 

  ▼ 가평경찰서에서 걸어놓은 듯한 '현위치 번호' 팻말을 다시 정비해야 할 듯 …

 

  ▼ 삼각점이 매설된 629.1봉까지는 거친 오름길이었지만 이제부터는 그닥 기복이 없지만 돌덩이 바위를 넘는가 싶더니

 

  ▼ 전에는 보질 못했던 나무계단길로 오르라 한다

 

  ▼ 그리고 도착한 613.8봉을 기차봉이라 하나 보다

 

  ▼ 안개구름이 산길에 드리웠던 흐릿함도 힘에 부쳤는지

 

  ▼ 이제 서서히 맑아지려 하고 있다

 

  ▼ 살짝 올라선 만큼 내려가는 산길

 

  ▼ 다시 올라가고

 

  ▼ 낙엽만 수북한 한북연인지맥 마루금의 능선을 따라 걸어간다

 

  ▼ 어느 순간 좌측으로 청평양수발전소의 상부 저수지인 호명호수의 방수구 방향이 보이고

 

  ▼ 또 한 번 더 내려간다

 

  ▼ 호명호수 방향으로 이어가는 산길 우측 아래에 보이는 저 곳은 호명산기도원일까

 

  ▼ 안개구름이 물러간 산길은 깊어가는 가을을 느껴보라 하고

 

  ▼ 오르락내리락하다가

 

  ▼ 지나온 호명산을 뒤돌아보았다

 

  ▼ 이런 커다란 바위들이 나타나는 것은 우리가 내려갈 하산길이 너덜길이라는 것을 암시하였나 보다

 

  ▼ 완만한 능선을 따라 걸어가면

 

  ▼ 좌측 아래 장자터 마을의 이름을 따와 장자터고개라 하는 것일까

 

  ▼ 펜스 철망 쪽문을 통과하여 올라가면

 

  ▼ 잠시 후 전망대에 이르는데 호명호수가 보이는 곳이다

 

  ▼ 청평 양수발전소의 상부 저수지인 호명호수

 

  ▼ 휴대폰(삼성 갤럭시 S10 5G)으로 촬영한 호명호수

 

 ▼ 전망대에서 내려와 만나는 호명호수 공원 안내도

 

  ▼ 도로를 따라 조금만 걸어가 우측으로 이어지는 길로 진행하여

 

  ▼ 통나무 계단을 올라가서

 

  ▼ 좌측으로 방향을 바꾸면

 

  ▼ 호명정이 나온다

 

  ▼ 호명정의 1층은 청평양수홍보관(청평 양수발전소 홍보관)이지만 코로나19로 휴관 중인 듯하다

 

  ▼ 호명정 앞에서 보는 호명호수

 

  ▼ '호명호수(상부저수지) 소개' 안내판

 

  ▼ 태양광발전 전지판을 이고 있는 거북이와 그 위로 보이는 호명정

 

  ▼ 호명호수 둘레길 도로를 따라 걸어서 도착한 곳에서 만나는 '호명호' 비석

 

  ▼ 그리고 우측으로 방향을 바꾸어 하산을 시작한다

 

  ▼ 상부 저수지에서 하부 저수지로 발전용수를 흘려 보내는 수관이 있는 곳이다

 

  ▼ 나뭇가지 사이로 보이는 호명산

 

  ▼ 포장도로가 끝나는 저 아래에는

 

  ▼ 이런 이정표가 서 있고

 

  ▼ 호명호수 올레길을 따라 하산을 한다

 

  ▼ 다소 급경사이지만 편한한 흙길이 이어지는 것 같았는데

 

  ▼ 어느 정도 내려가니 너덜길로 바뀌는데 이곳의 하산로 선택을 후회하였다

 

  ▼ 차라리 좌측의 북쪽능선이나 관리사무소 앞에서 차도를 따라 내려갈 것을 하는 후회는 이미 물건너갔고

 

  ▼ 꽤나 길고 지루하게 느껴지는 너덜의 하산길

 

  ▼ '호명산 잣나무숲속 캠핑장'에 이르니 조금이나마 걸을 만하다

 

  ▼ 너른 공터로 비어 있는 이곳은 '상천지구 농촌테마공원'이란다

 

  ▼ 주차장을 지나 만나는 상천루

 

  ▼ 그리고 그 앞의 도로에서 좌측 방향은 경춘선 상천역으로 가는 방향이지만

 

  ▼ 우리는 우측 방향으로 도로를 따라 걸어가 과선교를 건너기 전 우측에 있는 '가온길 숯불 닭갈비'에서 산행을 끝낸다